아이디 저장    회원가입    ID/PW 찾기

나만의 채비/장비 HOME > 낚시 Academy > 나만의 채비/장비

본 란은 회원님들이 개발하거나 변형한 특별한 채비나 장비를 소개하는 곳입니다.

부레찌전자탑
글쓴이 : 춤추는찌불         날짜 : 2016.03.18          조회 : 4121
파일 : IMG_8361.JPG (930,945k)

부레찌를 주로 사용하면서 전자탑에 관심이 생겨서 부레찌에 전자탑을 장착하여 사용을 하다가 요근래 전자탑 플러스라는 제품으로 업그레이드 되어서 나왔기에 신제품을 부레찌 찌톱에 장착을 해 봤습니다.





using_11082750.jpg

이노피싱 부레찌 찌톱입니다. 평상시는 일반 부레찌를 사용하다가 전자탑을 필요로 할때는 전자탑이 장착된 찌톱만 교환을 하면 되기에 일반찌를 잘라야 하는 불편함을 감수하지 않아도 됩니다. 부레찌는 찌톱만도 따로 판매를 하기에 저는 찌톱만 따로 사서 자르고 전자탑을 장착해 사용합니다. 전자탑을 사용하지 않을때는 그냥 부레찌를 사용하고 전자탑을 사용하고 싶을때는 전자탑이 장착된 찌톱만 교체하면 되기에 찌를 잘라야 하는 일반찌와 비교하면 가격적으로 비용을 줄일수가 있습니다.



using_11085794.jpg

나루예 전자탑입니다. 케이스는 별도이네요.



using_11102881.jpg

이번에 새로 나온 전자탑 플러스입니다. 저는 주로 옥내림낚시와 떡밥낚시만 하기에 옥내림 낚시에 입질 보기가 편한 7목과 일반 떡밥낚시에서 사용할 5목으로 구성했습니다. 그리고 입질이 까다로운 양어장낚시에서도 목수가 많은 7목이 미세한 입질을 읽어내기에 유리한거 같습니다. 긴대를 주로 사용한다면 3목 이하가 좋을거 같습니다. 추후 3목짜리나 2목짜리를 재구매 해야겠습니다.
우측에 비닐봉지에 담아있는 것은 전자탑 하부입니다. 찌톱을 자르고 나면 하부를 순간접착제로 붙이면 됩니다. 본인이 가지고 있는 찌톱의 꿁기에 맞는 것을 준비하면 됩니다. 부레찌 찌톱이 직경 1mm 라서 1.0 파이를 구입했습니다.
케이스 우측 하단에 따로 밧데리를 보관할수 있어서 편리한거 같습니다.
좌측 전자탑 하단에 있는 길다른 물건은 전자탑 밧데리를 편리하게 꺼낼수 있는 집게입니다.



using_11104547.jpg

저는 전자탑을 사용할때 주관에 아예 전자탑으로 교체해서 찌맞춤을 한번만 하려고 전자탑 머리 색을 오렌지로 했습니다. 형광색보다는 낮낚시에 시인성면에서 더욱 좋은거 같습니다.



using_11115815.jpg

부레찌 찌톱만 구입한 것을 전자탑에 장착할 준비를 합니다.




using_11130810.jpg

전자탑을 장착하기 위한 준비물입니다. 순간접착제와 칼,사포가 필요합니다.
칼로 절단한후 끝부분을 사포로 살짝 다듬으면 하부캡에 잘 들어갑니다.



using_11133152.jpg

전자탑을 자를 찌톱과 나란히 했습니다. 전자탑 머리 끝부분을 자를 부레찌 찌톱 찌고무 상단과 평행하고 놓고서 전자탑 길이만큼 자르면 됩니다.




using_11142041.jpg

자른 부레찌 찌톱에 하부를 순접했습니다.
가장 우측에 있는 3개의 찌톱은 부레찌중에 마스터찌 찌톱을 작업한거고 나머지는 옥내림찌 찌톱을 작업한 것입니다.




using_11144467.jpg


using_11145434.jpg

전자탑을 자른 찌톱과 나란히 놓아 봤습니다.



using_11164799.jpg


using_11172827.jpg

작업을 끝낸 부레찌 찌톱에 전자탑을 결합해 봅니다.



using_11173863.jpg


using_11174821.jpg

불을 끄고 전자탑을 봅니다. 야간에 멋진 찌올림을 상상해보니 가슴이 쿵딱쿵딱 뛰네요.ㅎㅎ



using_11175481.jpg

전자탑과 자른 부레찌 찌톱을 케이스에 보관합니다.



전자탑을 사용해 본 결과 예전 제품보다 불량이 많이 줄은거 같습니다. 특히 옥내림 낚시나 떡밥낚시, 대물낚시등 낚시 기법에 따라
사용할수 있게끔 선택의 폭이 넓어진게 좋은거 같습니다.
제 주관적인 판단으로는 전자탑의 장점은
1.주야간 동일부력
2.야간 눈부심이 적다.
3.주간 시인성 우수
4.미세입질 파악이 쉽다.

일반찌에 전자탑을 사용할때는 찌톱을 자르고 사용을 해야 하지만 저처럼 이노피싱 부레찌를 사용하시는 조사님께서는 따로 찌톱만 저렴하게 구입해서 전자탑을 장착한다면 비용적인 면에서 많이 절약을 할수도 있고 평상시 그냥 사용하다가 전자탑을 사용한다면 찌톱만 바꿔 끼우면 되기에 여러모로 편리한 점이 있는거 같습니다. 
                           








이전글 두칸반의 부레채비를 소개합니다
다음글 장찌용 몸통


두칸반 (경기) 기가막힌 구성입니다 ^^
이노피싱의 부레찌와 전자탑의 결합이 아주 환상적이네요~~
앞으로 더 좋은 조과 기대하겠습니다

2016.03.18 답변
쭈니 (경기) 부레찌에 전자탑이라니... 완성형 찌의 모습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2016.03.21 답변
잔향 (경기) 두 제품간 조합이 좋아보입니다^^

2016.03.23 답변
h닉네임 (충북) .......

2016.05.19 답변
작성자
내용







ㆍ화도낚시터로 송어낚시 갑니다 (2019.10.13)
ㆍ오랜만에 안성실내바다낚시터로 갑니다 (2019.10.04)
ㆍ드디어 한터낚시터 촬영 갑니다 (2019.09.20)
ㆍ정말 오랜만에 송전지 출조갑니다 (2019.09.10)
ㆍ수목원낚시터로 갑니다 (2019.09.02)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찾아오시는 길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포인트제도 약관